행정
통영시 제조업 활성화 범시민대책기구 위촉,대책회의를 가져
안정국가산단 활성화와 제조업 부흥 최선 다해달라
김원창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8/11/22 [20:14]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통영시(시장 강석주)는 조선업계 정상화와 제조업 활성화를 위해 11월 22일 통영시청 회의실에서 통영시 제조업 활성화 범시민대책기구 위원을 위촉하고 대책회의를 가졌다.

통영시 제조업활성화 범시민 대책기구는 안정산업단지 활성화를 위한 조선산업 위기대응 및 대처, 기업규제사항 적극 발굴 및 해소, 제조업활성화를 위한 대책기구로서의 기능을 담당하게 된다.

위원장(통영시장 강석주)을 주축으로 위원은 통영시의회, 지역대학, 금융기관, 중소 제조기업 등에서 추천 받은 위원 24명으로 구성됐으며, 임기는 2년이다.

이날 위촉식에서 강석주 통영시장은 바쁜일정 중  참석해주신 위원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하고, 앞으로 통영시 제조업 및 지역경제의 활성화를 위한 협의체로서 중추적인 역할을 해줄 것을 당부했다. 

위촉식 이후에는 통영시 고용․산업위기대응 특별지역 지정 후 추진사항 보고와 제조업 혁신을 위한 경남형 스마트공장 보급확산계획, 안정국가산업단지 조속 활성화 방안과 수산물 직종 탄력근로제 운영기간 조정 건의, 중소기업육성자금 지원 등 기업체 애로사항 및 중소제조업체 지원방안에 대한 토의를 위한 회의가 개최됐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안정국가산업단지 활성화 방안과 제조업의 부흥에 통영의 경제가 달려있음을 거듭 강조하며 통영의 경기가 회복될 때까지 통영시 제조업활성화를 위한 범시민대책기구가 상시 운영되어 상호 정보공유와 민관협치로 종합적인 대책 마련을 위해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 인터넷통영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배너
많이 본 뉴스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