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회 통영영화제, 새로운 희망을 발견

제1회 통영영화제 성공적 개최

강미정 | 기사입력 2023/11/01 [15:39]

제1회 통영영화제, 새로운 희망을 발견

제1회 통영영화제 성공적 개최

강미정 | 입력 : 2023/11/01 [15:39]

  © 강미정


통영시(시장 천영기)는 지난 1027~29일 통제영거리잔디광장 및 통영시 일원에서 개최한 1회 통영영화제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밝혔다.

 

27일 통영영화제의 첫 공식행사인 개막식은 이필모, 온정연 배우의 사회로 진행됐으며, 전국에서통영을 방문한 영화감독과 배우 등 관계자들의 레드카펫 입장식, 초청작 상영으로 구성됐다.

 

특히 레드카펫 입장식은 통영에서 처음 선보인 이색적인 행사로 참여자들과 시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또 통영영화제 홍보대사 임성언 배우의 팬클럽에서 커피 300잔과 케이크 200개를 준비해 관람객들에게 무료로 제공하기도 했다.

 

28일 영화제 둘째 날에 주제별 경쟁부문 선정작과 초청작을 롯데시네마(통영) 5~6에서 상영했다. 관객들과의 소통 무대GV’를 진행해 영화의 재미를더하고 작품에 대한이해를 도우는 시간을 가지기도 했다.

 

이 날 상영된 영화는 그린(가족, 여행, 환경), 레드(아트라이프, 열정적인 예술가), 블루(로컬, 바다, 해양) 주제로 지난 8월부터 9월까지 장단편 경쟁작을 공모해441편이 접수, 예심과 본심을 거쳐 최종 12편이 선정됐다.

 

상영관 객석 대비 참여율 60%를 달성해 통영시민들의 영화에 관심과 열기를 느낄 수 있었고, 통영영화제의 발전가능성을 전망하는 계기가 됐다.

 

또한, 통제영거리 잔디광장에서는“Jazz In TongYeong”야외공연과함께 지역의 수산물과 맥주가 어우러진 수맥페스타및 플리마켓 등 많은 지역업체와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채로운 행사들이 진행됐다.

 

한편, 통영영화제 홍보대사 임성언 배우의 위촉식과 함께 미래 영상 산업 꿈나무들이 참여한 “41초 청소년 영상 공모전시상식도 진행했다. 최우수상에는 <통영바다>, 우수상에는 <껍데기의 지속가능한 발전>, <출산장려>, 장려상에는 <통영을 여행하다>, <소중한 한글>이 선정됐다.

 

29윤이상기념관 메모리홀에서 개최된 폐막식은 통영영화제 홍보대사 임성언 배우와 최정민 영화감독의 사회로 최종 수상자 상패 수여 등이 진행됐다.

 

이 날 경쟁부문에서 대상 <바르도>(감독 정지현) 우수상 <언니를 기억해>(감독 조하영)영예를 안았으며, 관객심사단이 평가한 T-콘텐츠상은<안 할 이유 없는 임신>(감독 노경무)이 선정됐다. 아울러 배우상은 대상작 <바르도>에 참여한 심소영 배우가 수상했다.

 

통영영화제 조직위원장인 천영기 시장은 1회 통영영화제를 통해 통영시가 영화의 새로운 산실로 자리매김하고 2023년 세계축제도시 선정(주관 세계축제협회 IFEA)어우러져 대한민국 K콘텐츠 산업을 이끌어 갈 수 있는 멋진 축제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제1회 통영영화제는 3일간의 짧은 여정으로 마무리 됐으나, 영화의 날(1027)1914년 건립된 봉래좌(봉래극장)가 있던 장소에서 개최했다는 큰 의미를 가지며, 통영 출신의 영화음악가 정윤주(1918~1997) 선생의 삶을 재조명 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고 평가받았다.

 

통영영화제 집행위원회는 영화제가 끝난 후에도 지역 내 카페, 식당, 학교 등 다중집합장소를 활용한 100개의 영화관 프로젝트를 오는5일까지 진행하며 통영영화제의 열기를 이어갈 예정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