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통영시, 위기가구 발굴․지원을 위한 1인 가구 실태조사 실시

만 20~64세 1인 가구 전수조사, 복지서비스 연계 및 모니터링 추진

김원창 | 기사입력 2021/04/20 [15:24]

통영시, 위기가구 발굴․지원을 위한 1인 가구 실태조사 실시

만 20~64세 1인 가구 전수조사, 복지서비스 연계 및 모니터링 추진

김원창 | 입력 : 2021/04/20 [15:24]

 

▲ 통영시청     ©편집부

 

통영시는 이달 19일부터 531일까지 사회적 고립가구 발굴 및 지원을 위한 1가구 실태조사를 실시한다. 고독사 위험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복지제도에서 소외된1인 가구에 대한 실태조사를 통해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고독사 문제에 대한 예방과 대응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조사대상은 올해 3월 기준 만 20~641인 가구 16,031세대로, 전체 가구의 26.8%에 달한다. 실태조사는 각 세대에 발송되는 안내문 및 조사표를 작성하여 읍면동주민센터에 제출하거나, 컴퓨터 또는 스마트폰의 QR코드를 통해통영시복지포털 설문조사(https://www.tongyeong.go.kr/welfare/04755.web)사이트접속하면 참여 가능하다.

 

  © 김원창

 

이번 조사는 참여자의 주거, 경제, 건강, 사회관계, 복지욕구 등 전반적인 생활실태를 파악하며, 상담을 통해 고독사 위험군으로 판단 시 공공·민간 복지서비스를연계하고 위기가구 모니터링 대상자로 지속 관리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는 주민생활현장의 공공서비스 연계 강화사업의 일환으로 통영시 민관협력 네트워크인 어깨동무 네트워크의 권역별 특화사업을 통해 이번 조사로 발굴된 1인 가구를지원할 예정이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1인가구는 상대적으로 복지제도에서 소외되어 있으나 독사 문제가 심화되는 등 이에 대한 대책마련이 필요했다통영시는 이번실태조사를 통해 위험군을 발굴하고 집중 관리하는 등 사회안전망을 구축함과 동시에 현실성 있고 시의적절한 다양한 지원정책을 수립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