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남동 트라이애슬론 광장 및 통영시 일원에서 개최

김원창 | 기사입력 2023/10/01 [15:01]

도남동 트라이애슬론 광장 및 통영시 일원에서 개최

김원창 | 입력 : 2023/10/01 [15:01]

  © 김원창


‘2023 통영 그란폰도(자전거 마라톤) 대회’가 오는 11월 4일 도남동 트라이애슬론 광장 및 통영시 일원에서 개최 된다.

 

그란폰도란 이탈리아어로 ‘긴 거리를 이동한다’는 뜻으로 자전거를 이용해 정해진 코스를 시간 안에 완주하는 비경쟁 방식의 자전거 마라톤 대회다.

 

 특히, 통영 그란폰도 대회는 산지를 주 코스로 활용하는 타 대회에 비해 바다를 풍경으로 대회를 진행하는 특성으로, 2023년도 참가 접수 시 37분 만에 마감되는 등 전국 자전거 동호인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이번 통영 그란폰도 대회 참가 선수는 약 2천900여 명이며 참가자들은 도남동 트라이애슬론 광장에서 출발해 통영터널 ~ 광도면 용호리 ~ 도산일주로 ~ 평인 일주로 ~ 산양 일주로를 거쳐 다시 트라이애슬론 광장으로 돌아오는 총 길이 100km 코스의 완주에 도전한다.

 

 ‘2023 통영 그란폰도 대회’는 통영을 찾은 자전거 동호인들이 통영을 즐기고 돌아갈 수 있도록 한산도 왕복 승선권 제공․숙박인증 이벤트 진행․애프터파티 개최 등 부대행사를 풍성하게 준비하고 있다.

 

천영기 시장은 “작년도 부산․경상권 처음으로 그란폰도 대회를 개최함에도 적극 협조해 준 시민들 덕분에, 통영을 찾은 자전거 동호인들이 역대 그란폰도 대회 중 단연 최고의 교통통제가 이루어진 대회라고 찬사를 보냈다”며, “올해 2회 그란폰도 대회 교통통제에도 적극 협조해 주길 당부한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