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정점식 의원, ‘학교급식의 질 향상’과 ‘농축수산물 소비촉진’을 위한 「학교급식법 일부개정법률안」 대표발의
- 생들의 건강과 농축수산인들의 소득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
김원창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07/10 [16:35]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정점식 국회의원     © 김원창

정점식 의원(미래통합당, 통영‧고성,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은 학교급식의 질 향상 및 농축수산물 소비촉진을 위한 「학교급식법 일부개정법률안」을 10일(금) 대표발의 했다고 밝혔다.

 

학교급식법은 학교급식의 질을 향상시키고 학생의 건전한 심신의 발달 및 국민 식생활 개선에 기여함을 목적으로 제정된 법률로서, 학교급식을 실시하는데 있어 품질이 우수하고 안전한 식재료를 사용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그러나 일부 학교에서는 예산상의 한계로 저가의 수입산 농축수산물이 선호되고 있으며, 이로 인하여 급식의 질 저하 및 영양 불균형이 발생하기도 하는 등 각종 문제점이 제기되고 있다.

 

이에 개정안은 ▲시‧도지사 및 시‧군‧구청장은 품질이 우수한 농축수산물 사용 등 학교급식에 관한 경비를 의무적으로 지원하도록 하고, ▲국‧공립학교의 장은 지원받은 경비로 식재료를 구입하는 경우 국내산 농축수산물을 우선적으로 사용하도록 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정점식 의원은 “우리 학생들에게 안전한 급식을 제공하는 것은 우리의 책무이며, 코로나19로 인하여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축수산인들을 위한 국내 농축수산품 소비촉진도 반드시 필요하다”며 “법률 개정을 통해 학생들의 건강과 농축수산인들의 소득증대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는 기대효과를 밝혔다.

ⓒ 인터넷통영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