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통영시, 2020년 상반기 적극행정 우수공무원 선발
지방공공기관 적극행정 우수직원에 대한 선발 병행
김원창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06/01 [14:31]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통영시는 6월 1일 2020년 상반기 적극행정 우수공무원 및 지방공공기관 적극행정 우수직원을 선발·포상했다.

적극행정은 불합리한 규제의 개선 등 공공의 이익을 위해 공무원이 창의성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적극적으로 업무를 처리하는 행위를 말한다.

통영시는 직원들에게 적극행정을 독려하고 보상하기 위해 적극행정 추진체계 구축, 자체 실행계획 수립, 직원에 대한 면책제도를 운영하고 있으며, 매년 반기별로 적극행정 우수공무원도 선발·포상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공무원뿐만 아니라 주민 행정서비스의 최접점에 있는 지방공공기관에 까지 적극행정을 확대·추진하기 위해, 선제적으로 지난 2월 「통영시 지방공공기관 적극행정 가이드라인」을 수립·배포하였으며, 이번 우수공무원 선발에 있어서도 지방공공기관 우수직원 선발을 병행하여 지방공공기관에도 적극행정이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지원했다.

이처럼 통영시의 지방공공기관에까지 적극행정을 확산시키려는 노력은 행정안전부에서 적극행정 추진 우수사례로 선정되어 전국에 소개되기도 했다.

우수공무원 선발은 Δ주민체감도, Δ담당자의 적극성·창의성·전문성, Δ과제의 중요도 및 난이도, Δ확산가능성 등 4개 항목에 따라 실무심사를 거쳤으며 이후 외부위원이 과반수 이상 포함된 인사위원회의 심사를 통해 최종적으로 우수공무원 5명과 지방공공기관 우수직원 1명이 선정됐다.

최우수상에는 Δ5G/XR 등 신기술의 선제적 도입으로 행정혁신을 도모한 사례가, 우수상에는 Δ숨은 재산 찾기 및 각종 공익사업 준공에 따른 지적공부정리 누락 필지를 조사·신청한 사례, Δ승선절차 간소화 및 통영시민 대상 여객선 운임 요금을 지원한 사례가 선정되었으며, 장려상으로는 Δ적극행정으로 3대 주요 간선 병목도로 2년 앞당겨 조기 확장·개통한 사례 및 Δ코로나19 선제적 방역대응으로 코로나19 확진자 0명을 달성한 사례가 각각 선정되었다.

지방공공기관 우수사례로는 Δ고객의 안전한 여행을 위한 통영케이블카 코로나19 예방활동을 펼친 사례가 선정됐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공직자들이 위축되지 않고 적극행정을 펼칠 수 있는 기반을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적극행정 우수공무원에 대한 인사상 인센티브 부여 등을 통해 적극행정 공직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민선 7기의 통영시는 지난해 “공직사회 혁신 및 적극행정 분위기 조성”을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았고, 행정안전부 주관 지방자치단체 혁신평가 우수기관 및 적극행정 선도 자치단체에 선정됐다.

 

 

ⓒ 인터넷통영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