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해경, 통영 해간도 해상 좌초 선박 발생 구조

오촌항을 출항 해간도 인근에서 경로이탈

김원창 | 기사입력 2020/05/14 [16:47]

통영해경, 통영 해간도 해상 좌초 선박 발생 구조

오촌항을 출항 해간도 인근에서 경로이탈

김원창 | 입력 : 2020/05/14 [16:47]

 


통영해양경찰서(서장 김평한)는 오늘(14일) 오전 8시 48분경 통영 해간도 북서 130m 해상에서 A호(4.99톤, 통영선적, 승선원 1명)가 좌초되어 안전하게 구조 하였다.

A호가 오늘 오전 6시경 오촌항에서 출항하여 이동 중 해간도 인근에서 경로를 잘못 잡아 좌초된 것을 순찰중인 통영파출소 연안구조정이 발견한 것이다.

통영해경 통영파출소 연안구조정은 좌초선박을 발견 후 승선원 안전상태를 확인해보니 이상이 없었으며 이어 도착한 통영구조대가 A호 파공부위 여부를 확인해보니 자력항해가 가능하여 A호에서 섭외한 B호가 A호를 *이초 한 후 자력으로 오촌항으로 입항하였다고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