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해경, 수중정화 활동으로 어항 환경 개선

산전마을 어촌계와 협업하여 해양 침전 폐기물 수거

김원창 | 기사입력 2020/05/12 [18:13]

통영해경, 수중정화 활동으로 어항 환경 개선

산전마을 어촌계와 협업하여 해양 침전 폐기물 수거

김원창 | 입력 : 2020/05/12 [18:13]

 


통영해양경찰서(서장 김평한)는 11일 거제시 거제면 산달도 산전마을 어촌계원들과 합동으로 수중 정화활동을 실시했다.

 

산전마을은 해양수산부로부터 어촌뉴딜 300에 당선되어 해양관광 거점으로 육성하는 사업을 진행하게 됐으나, 최근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수중정화 활동에 필요한 전문 잠수사 부재와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한 대외적인 행사 제한으로 자체적인 수중 폐기물 수거에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그런 와중에 지난 4월 통영 해경구조대는 관내 해상순찰을 통해 산전 어촌계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게 되었고, 작은 힘이라도 보태고자 수중 정화활동을 실시하게 되었다.

 

 

이번 수중 정화활동은 산달도 산전마을 어촌계장 등 10여명과 해경 구조대가 합동으로 실시했으며, 효율적인 수중폐기물 수거를 위해 해경구조대 최정예 잠수요원을 투입해 폐어구 등 폐기물 200kg을 수거했다.

김평한 통영해경서장은 “앞으로도 국민에게 적극적으로 다가가서 불편사항을 귀 기울여 청취하고 낙후된 어항의 환경 개선을 위해 민간과 협업하여 수중 환경 개선 활동을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통영해경구조대는 31일 「제25회 바다의 날」을 맞이하여 (사)한국해양구조협회 경남서부지부와 통영시 도남동 해안가 합동 수중 정화활동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