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통영시 블루베리 명품화를 꿈꾸다
청정지역 통영 명품 블루베리 본격 출하
편집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03/23 [17:16]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청정지역 통영 명품 블루베리가 본격 출하를 시작했다.

블루베리는 보통 늦봄과 초여름에 수확이 이루어지지만 통영 블루베리는 3~4월로 한 달가량 앞당겨 미리 만나볼 수 있다.

3월부터 출하를 시작해 4 ~ 5월에 집중적으로 출하되며, 출하시기가 빨라진 만큼 출하가격도 특60,000원 상50,000원 중40,000원으로 높은 소득을 창출하고 있다.

 

영시농업기술센터에서는 블루베리 집중출하 시기에 맞물러 낮은 가격에 형성하는 문제 해결을 위하여 전기온풍기, 에너지절감시설 지원 등 지속적인 추진을 통해 통영블루베리 생산기반 경쟁력 확보에 주력해 왔다.

 

또한 촉성재배로 인한 봄 서리 피해 예방 지도 및 검역병해충 예찰, 가온관리 재배기술 등 현장밀착 지도를 통한 품질향상에도 노력하고 있으며 현재 도산면, 광도면을 중심으로 18여 농가 5ha에서 블루베리를 재배하고 있다.

블루베리는 항산화작용과 눈건강, 노화예방에 도움이 되며 특히 통영 블루베리는 풍부한 일조량과 비옥한 토양요건을 구비하여 당도가 높고 맛이 좋아 최고의 품질을 자랑하며 소비자의 관심도가 높다.

 

통영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향후 대외 경쟁력 강화를 위해 블루베리 조기출하 및 품질향상을 위하여 가온관리 재배기술 정착과 농가수요에 맞춘 에너지 절감시설의 지속적인 지원을 통해 통영 명품 블루베리 육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인터넷통영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