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통영시청 여직원, 수제 면 마스크 제작 기탁
“사랑의 마스크 아껴쓰기·나눔 챌린지” 동참
김원창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03/09 [20:09]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통영시청 여직원들이 마스크 구매에 어려움을 겪을 시민들을 위해 면 마스크 제작에 나섰다.

 

지난 3월 8일 휴일을 이용하여 통영시청 여직원 10여 명은 면 마스크 100여 개를 직접 만들어 기탁하며 통영시(시장 강석주)가 추진하고 있는"사랑의 마스크 아껴쓰기·나눔 챌린지"에 동참했다.

 

대부분 바느질에 능숙하지 않아 바늘에 손이 찔리기도 하고 시간도 오래 걸렸지만 마스크를 구입하지 못해 어려움을 겪을 시민들을 생각하며 한 땀 한 땀 정성을 들여 기쁜 마음으로 작업에 임했다.

 

이날 참여한 통영시 직원은 “우리의 작은 마음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또한 마스크 나눔 챌린지에 많은 시민들이 동참하여 어려운 시기를 다함께 이겨내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기탁된 마스크는 통영시로 전달되어 "사랑의 마스크 아껴쓰기·나눔 챌린지"사업 대상자들에게 배부될 예정이다.

ⓒ 인터넷통영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배너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