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옻칠예술가 6인의 옻칠예술 창작과 연구의 결과물
11월 05일부터 12월 20일까지 통영옻칠미술관 기획전시실에서 전시회.
김원창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10/29 [16:37]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2019년 11월 05일부터 12월 20일까지 약 한달 동안 <통영현대옻칠회 창립전>이 통영옻칠미술관에서 개최된다. 권양숙, 김보람, 송용주, 안상시, 이채원, 천기영 6명의 약 30점의 옻칠회화, 옻칠공예 작품이 전시되는 이번 전시는 통영현대옻칠회의 첫 번째 전시회이다.

 

통영현대옻칠회는 2012년부터 2014년까지 약 2년 동안 통영옻칠미술관의 옻칠아카데미 강좌 <옻칠조형>과정을 이수한 후, 2018년 10월 권양숙, 김보람, 송용주, 안상시, 이채원, 천기영 6명의 작가가 모여서 결성한 모임이다.

 

6명의 작가는 목태칠기기법, 탈태기법, 금태칠기기법, 옻칠회화 등 다양한 기법으로 만들어진 자신만의 특색있는 옻칠작품들을 이번 창립전을 통하여 관람객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통영현대옻칠회는 전통으로 기반으로 한 옻칠작품 창작과 연구를 하며, 옻칠기법 중 가벼우면서 견조한 협저탈태 기법을 중점으로 현대적인 디자인과 색감의 통영을 대표하는 상품 개발을 위하여 노력하고 있다.

ⓒ 인터넷통영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배너
많이 본 뉴스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