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제8호 태풍‘프란시스코’북상에 따른 탐방로 통제”
김원창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8/06 [17:42]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국립공원공단 한려해상국립사무소는 8월 6일 저녁부터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FRANCISCO) 영향권에 들면서 강풍을 동반한 집중호우가 내릴 것으로 예보되어, 탐방객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6일 17시부터 한려해상국립공원 전 구간 탐방로를 통제한다.

 

한려해상국립공원사무소에서는 이번 태풍에 대비하여 지난 4일부터 6일까지 탐방로 및 공원시설물, 재난취약지구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하는 등 안전 예방활동에 집중하였으며, 태풍의 영향권에 들어가는 6일부터 24시간 비상근무체계로 전환하여 태풍으로 인한 안전사고 및 재난 피해에 대해 신속하게 대응할 계획이다. 탐방로 개방 시기는 기상특보 해제 및 안전점검을 마친 뒤 홈페이지에 공지될 예정이다.

 

김종섭 한려해상국립공원사무소 탐방시설과장은 “태풍 북상에 따른 영향권 돌입 기간 동안 공원시설물과 재난취약지구에 대해 최선을 다해 관리하여 탐방객 분들의 안전한 탐방이 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밝혔다.

 

ⓒ 인터넷통영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배너
많이 본 뉴스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