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윤이상국제음악콩쿠르,2019 지역대표공연예술제 선정
김원창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2/27 [17:1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세계적인 작곡가 윤이상의 음악을 기리고 차세대 유망 음악인을 발굴,육성하기 위한 윤이상국제음악콩쿠르가 3년 연속 지역대표공연예술제로 선정됐다.

 

통영국제음악재단은 윤이상국제음악콩쿠르가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2019년 지역대표공연예술제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되어,국비(문화예술진흥기금) 2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지역대표공연예술제 지원 사업은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실시하는 공모사업으로, 지역의 특성화된 공연예술축제를 지원해 지역 문화예술의 육성과 국민의 문화 향수권 신장을 도모하기 위해 추진되고 있다.이번 공모사업은 무용, 전통예술, 음악, 연극뮤지컬, 예술일반 총 5개 부문으로 나뉘어 심의가 진행되었으며 음악분야에서는 총 19건의 사업이 선정되었다.

 

한편 윤이상국제음악콩쿠르는 경상남도, 통영시, MBC경남이 주최하고 통영국제음악재단이 주관하며 지난 2003년 창설 이래 국내 최초의 유네스코 산하 국제음악콩쿠르 세계연맹(WFIMC)에 가입승인을 획득, 문화체육관광부 평가에서 3회의 1, 2014 WFIMC 총회 유치 등 굵직한 성과를 거두며 성장해왔다. 윤이상 선생의 타계일인 11 3일을 기점으로 매년 첼로피아노바이올린 부문이 번갈아 열리며 올해는 피아노 부문이 10 26()부터 11 3()까지 개최된다.

 

ⓒ 인터넷통영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배너
많이 본 뉴스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