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
통영시, 위기가구 긴급지원사업 한시적 확대 운영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발굴 대상자 등 위기사유 확대
김원창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9/02/14 [22:33]  최종편집: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통영시는 최근 지속되고 있는 경기침체에 따라 실직, 휴·폐업 등 기존 위기사유 외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발굴 대상자 등에 대해 오는 6월 30일까지 한시적으로 위기 사유로 인정하는 등 위기가구 긴급지원사업을 확대 운영한다.

 

긴급지원사업은 갑작스러운 위기사유로 생계유지가 어려운 저소득층에게 생계·의료·주거 등 일시적인 지원을 통해 위기상황을 극복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제도이다.

 

이번에 확대되는 위기사유에는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발굴대상자, 통합사례관리 대상자, 자살고위험군(자살시도자, 유가족) 중 관련 부서에서 생계가 어렵다고 추천 하는 경우가 해당된다.

 

지원기준은 중위소득 75%이하로 일반재산 1억 1800만원 이하, 금융재산 500만의 이하의 저소득층이며, 상담 및 신청은 관할 읍면동 주민센터 및 시청(☏055-650-4135)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통영시(통영시장 강석주)는 위기상황에 처한 어려운 이웃을 발굴, 지원하기 위해 시 홈페이지에 복지사각지대 신고게시판 및 SNS(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등 복지사각지대 발굴 신고 창구를 개설하여 운영하고 있다.

ⓒ 인터넷통영방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배너
많이 본 뉴스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