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 2023 환경교육도시 지정으로 미래100년을 설계하다

- 민선8기 천영기 통영시장 · 정점식 국회의원 공조로 이룬 성과

김원창 | 기사입력 2023/10/27 [17:30]

통영시, 2023 환경교육도시 지정으로 미래100년을 설계하다

- 민선8기 천영기 통영시장 · 정점식 국회의원 공조로 이룬 성과

김원창 | 입력 : 2023/10/27 [17:30]

 

 

통영시(시장 천영기)는 환경부에서 실시한 2023년도 환경교육도시공모에 최종 선정됐다고 27일 밝혔다.

 

환경교육도시는 2020년부터 광역기초 지자체를 대상으로 환경교육 성과가 우수한 지자체에 행재정적 지원을 제공하는 제도이다.

 

시는 그간 지역환경교육센터(통영RCE), 통영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 자율관리어업공동체등 여러 기관·단체와 연계해 해양생태계 환경을 위한 다양한 콘텐츠개발과 교육, 지역주민 워크숍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해왔다.

 



통영시는 올해 경상남도 최초 해양환경교육센터 지정운영사업 추진, 전국최초 해양쓰레기 수거운반선 통영아라호건조, 환경 어로장비 지원 강화, 바다의 안전한 먹거리를 위한 친환경스마트 양식산업육성, 수산부산물 친환경처리를 위한 수산부산물 재활용 처리시설과굴 껍데기 자원화시설 구축, 환경친화적 자동차와 버스 보급, 탄소중립 생활녹색성장 실천 확산 등 다양한 환경보전 시책을 추진한 점을 인정받았다.

 

특히 천영기 시장과 정점식 국회의원의 지역 환경교육에 대한 관심 및 정책 추진 의지와 환경교육도시지정의 당위성을 환경부에 강조한 점이 최종 선정에 결정적 역할을 했다는 평가다.

 

시는 환경교육도시 선정으로 앞으로 3년간(2024~2026) 환경부로부터지역 특성에 맞는 환경교육 예산을 지원받는다.

 

이에시는 경상남도통영교육지원청, 지역환경교육센터,해양환경교육센터등과 환경교육협의체를 구성해 다양한 환경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하고, 환경교육의 접근성을 고려해 비영리민간단체 등 학이 연계한 환경교육 실시로 환경교육도시로의 면모와 위상을 더욱 공고히해 나갈 계획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