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 세계축제협회 ‘2023년 세계축제도시’선정

통영시, 아시아를 넘어 세계무대로 진출

강미정 | 기사입력 2023/10/12 [16:28]

통영시, 세계축제협회 ‘2023년 세계축제도시’선정

통영시, 아시아를 넘어 세계무대로 진출

강미정 | 입력 : 2023/10/12 [16:28]

 

통영시(시장 천영기)는 미국 현지시각 12일 제66회 세계축제협회(IFEA World) 연차총회에 참가해 ‘2023년 세계축제도시에 선정됐다고 전했다.

 

세계축제협회는 1956년 설립돼 미국을 비롯한 50개국 3천명의 정회원과 5만명의 준회원을 보유한 세계 최대의 이벤트 국제기구로, 세계의 축제 및 이벤트 전문가를 지원 활성화하는 최고의 축제협회이다.

 

66회 세계축제협회 본선대회는 4대륙, 10개국, 110개 도시가 참여한 가운데 미국 텍사스주 맥알렌시에서지난 9일부터 3일간 진행됐다.

 

통영시는 본선대회 3일차인 11통영의 사계절 축제도시의 높은 경쟁력, 세계적인 수준의 음악축제, 대한민국 제1호 야간관광특화도시로 지정된 점을 인정받아 당당하게 수상의 영예를 안게 됐다.

 


이번 세계축제도시에는 미국 펜실베니아주 필라델피아, 미국 텍사스주 맥알렌, 태국 수코타이주와 대한민국 통영시가 선정됐으며전체 세계축제도시 중 절반인 아시아권에서 2개의 축제도시가 선정돼 아시아의축제도시의 경쟁력을 높였다.

 

이번 선정을 통해 대한민국 대표 문화관광 축제도시로의 브랜드 이미지 제고와 향후 세계축제도시로 나아갈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 글로벌 축제도시로 거듭날 수 있게 됐다.

 

한편 통영시는 2021년 세계축제협회 한국지부 연차총회에서 대한민국 축제혁신도시에 선정됐으며, 2022년 세계축제협회 아시아지부 총회에서 아시아 3대 해양관광축제도시선정, 2023 야간경제관광을 수반한아시아 태평양 3대 축제도시에 선정되는 등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