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김동욱 전 국회의원 통영 역사·문화·예술 발전 위한 공동협력 약정 체결

편집부 | 기사입력 2021/08/13 [11:30]

김동욱 전 국회의원 통영 역사·문화·예술 발전 위한 공동협력 약정 체결

편집부 | 입력 : 2021/08/13 [11:30]

 

통영시와 김동욱 전 국회의원은 8월 12일 통영 역사·문화·예술 발전을 위한 공동협력 약정을 체결했다.

 

약정서에는 김동욱 전 국회의원이 보유하고 있는 지구촌민속교육박물관 유물과 한국 전통 농기구, 통영관련 자료 등 7,000여점을 통영시에 무상기증하고, 통영시는 자료의 안전한 보관, 전시, 연구, 학술발표 등의 활동을 적극적으로 전개하여 통영 문화발전을 위해 상호 노력하기로 했다.

 

김동욱 전 국회의원은 통영시 명정동 출생으로 제10대, 12대, 15대, 16대 국회의원을 역임했으며, 지역발전을 위해 인재육성 기금 기부 등 많은 노력을 해왔다. 또한 미국 이스트캐롤라이나대학(East Carolina University) 송영달교수가 통영시에 기증한 엘리자베스 키스 작 (추정)이순신 초상화가 통영에 기증 될 수 있도록 결정적인 역할을 하였다.  
  
김동욱 전 국회의원은 “통영은 이순신의 고장이고, 유서 깊은 문화를 가진 도시로, 이번에 기증하게 될 유물들이 통영 역사·문화·예술의 발전을 위해 작은 밑거름이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다시 한 번 시민을 대표하여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기증유물은 기증자의 뜻에 따라 통영의 문화예술 발전을 위해 잘 활용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시는 유물의 안전한 관리를 위해 보관시설을 확충하고, 유물보존 등의 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