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재)통영한산대첩문화재단, 60주년 통영한산대첩축제,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을 위한 희망과 감동의 축제로 준비

한산대첩 승전일 1592년 음력 8월 14일 개최, 10일간 연장과 1일 2~3개 프로그램을 배치하여

김원창 | 기사입력 2021/06/14 [11:06]

(재)통영한산대첩문화재단, 60주년 통영한산대첩축제,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을 위한 희망과 감동의 축제로 준비

한산대첩 승전일 1592년 음력 8월 14일 개최, 10일간 연장과 1일 2~3개 프로그램을 배치하여

김원창 | 입력 : 2021/06/14 [11:06]

 

  © 김원창


()통영한산대첩문화재단(이사장 강석주)은 올해로 60주년을 맞이하는 통영한산대첩축제를 오는 812일부터 821일까지 10일간 통영 삼도수군통제영 및 통영시 일원에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분산 개최할 예정이다.

 

축제가 진행되는 동안 코로나19 바이러스의 확산 방지를 위해 축제 행사와 프로그램을 시간공간적으로 분산하고 방역지침을 준수하여 관람객 및 참여자를 사전예약 방식으로 운영하면서, 개막퍼포먼스 등 주요 프로그램의 경우 온라인 생중계를 병행하여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축제가 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 준비한다는 계획이다.

 

기존 통영한산대첩축제는 임진왜란 중 한산대첩 승전일인 1592년 음력 78(양력 814)을 기해 매년 8월 중순 5일간 개최해왔으나 10일간 연장하고 12~3개 프로그램을 배치하여 효율적인 방역관리 체계를 구축하여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60주년 축제는 코로나19의 일상을 극복하고 온전한 축제를 즐기기 위해 시공간의 분산 개최를 시도, 보다 안전한 축제로서 시민들의 참여를 최대한 높여나갈 계획이며, 10일간 시간적 분산과 함께 통영 삼도수군통제영 및 통제영거리를 비롯한 도남관광지, 통영국제음악당, 무전대로에서의 공연 및 퍼레이드를 추진할 예정이다.

 

또한 그동안 통영한산대첩축제를 즐기기 어려웠던 죽림을 비롯한 한산도, 욕지도, 사량도 등에 체험 및 공연, 퍼포먼스, 축하불꽃놀이 등 프로그램으로 섬 주민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찾아가는 통영한산대첩축제로 도서지역까지 분산 개최를 시도한다.

 

 

  © 김원창

 

문화체육관광부 지정 축제로서 우리 지역을 대표하는 통영한산대첩축제가예술인들의 중단 없는 문화예술 활동을 보장하고, 지친 시민들에게 문화 향유의 기회를 제공하며,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하는 희망과 감동이 어우러진 축제가될 것이다.

 

()통영한산대첩문화재단 김홍종 대표이사는 “60년의 통영한산대첩축제는 언제나 시민들에게 희망과 감동의 축제였습니다. 금년 60주년 통영한산대첩축제는 그 어느 때보다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희망과 감동의 축제가 되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430여 년 전 충무공 이순신 장군이 바람 앞에 촛불 같은 나라를 우리 통영에서 승전으로희망과 감동을 주었습니다. 그 한산대첩 승전의 감동이 지금 무엇보다 우리에게 필요하기에, 우리 통영시민들에게 희망과 감동을 전해 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입니다.

 

지난 통영한산대첩축제 60년의 역사가 우리의 자랑스러운 발자취로 이루어진 것처럼, 또다시 60, 100년의 통영한산대첩축제를 이어나갈 수 있는 의지와 지혜를 모으는 것입니다. 금년 통영한산대첩축제는 그 어느 때보다 시민들과 함께 준비하고, 만들어갈 것입니다. 축제의 희망과 감동은 직접 참여하며 그 보람은 배가 될 것이므로 통영시민 여러분 함께 성공적인 통영한산대첩축제를 만들어 나갑시다.”라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통영한산대첩문화재단 문화사업팀(055-644-5222)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